목회자의 주택 보조비란? 누가 받을 수 있나?

목회자의 주택보조비는 목회자에게 매우 중요한 세금 혜택이다. 미국세청 규정 section 107은 교회나 교회와 관련된 고용주가 고용된 목회자의 수입에서 일부나 전부를 세금 목적상 주택 보조비를 연방 소득세에서 제외시키는 을 허용한다.


세금 목적상 목회자만이 사역에서 수입에서 주택 보조비를 지정할 있다. 교회의관리인, 비서, 스텝진은 세금 목적상 주택 보조비를 받을 자격이 되는 목회자가 아니다. 교회는 아무나 원하는 사람을 목회자로 임명할 수있으나, IRS는 그 사람의 현실과 상황에 따라서 세금 목적상목회자로 취급하지 않을수도 있다. 교회에서 면허나 임명을 받은 목회자는 IRS에 의해서 목회자로 취급받지 못 할수도 있는데, 개개인의 현실과 상황에 따라서 달라진다.


출처: https://www.guidestoneretirement.org/FormsandFAQs/FAQs/Housing%20Allowance.aspx


솔로몬 텍스의 부연설명: 미국에서는 개교회가 독자적으로 신학교육을 받지 않은 사람에게 설교 면허를 주거나 담임 목회자로 임명할 수 있다. 교회가 그 사람에게 예배를 주관하고, 주의 만찬과 침례식을 인도할 권한을 주고, 교회의 전반적인 운영을 주관하게 하는 영적 지도자로 인정한다면, IRS는 그 사람이 한국 교회처럼 지방회와 같은 공식 기관을 통해서 목사 안수를 받지 않았더라도 그를 교회의 지도자로 인정해서 주택 보조비 혜택을 받는 것을 인정할 수도 있다.


조회 28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